모두가 예능으로 생각했던 페이크 다큐

출처: 넷플릭스 YG전자


글로벌 영상 컨텐츠 플랫폼인 넷플릭스에서는 기존에 제작된 다양한 미디어를 볼 수도 있지만 이뿐만 아니라 넷플릭스의 자체 제작 컨텐츠 들도 존재합니다. 최근 방영된 YG 전자는 YG엔터테인먼트에서 제작하고 넷플릭스에서 방영하는 모큐멘터리 시트콤의 하나였습니다. 


하지만 '음악의 신'처럼 일종의 예능으로 취급받던 이 시리즈가 사실 다큐였다는 것이 밝혀져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.


출처: yg전자


당시에는 사람들이 재미로 이런 말을 한다. 승리가 욕을 먹는 포지션인가 보다 생각했지만 얼마 뒤 대한민국을 뒤흔든 승리 스캔들이 터지며 다시금 조명됐습니다.


이를 본 누리꾼들은 "분명히 페이크 다큐인 줄 알았는데" "아직도 이거 넷플릭스에 있나?" "이거만큼 리얼한 다큐가 대한민국에 없지"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.